국내암정보
-> 국내암정보
국립암센터, 국내 최초 ‘남북한 암 용어사전’ 발간
고동탄(bourree@kakao.com)기자2023년 01월 31일 12:41 분입력   총 1634명 방문
AD
- 지자체와 공동 작업… 남북한 암 분야 보건의료협력 소통 발판 마련 -
국립암센터(원장 서홍관)는 고양시와 공동으로 『남북한 암용어사전』을 출간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남북한 암용어사전』은 남북한 의료진 간의 소통을 원활하게 하고 북한이탈주민의 진료 현장에서 효과적인 암 진단과 치료가 이뤄지도록 하기 위해 기획됐다.

이번 책자는 국내 최초로 남북한의 암용어를 비교했다. 『남북한 암용어사전』은 2019년 국립암센터에서 출판한 『우리말 암용어사전』을 기반으로 각 진료과에서 다빈도로 사용하는 1,200개의 암용어를 선정해 알기 쉽게 정리했다.

이번 책자는 국립암센터 평화의료센터에서 수행한 남북 질병언어 비교연구의 세 번째 결과물이다. 2020년에는 통일부 하나원과 『남북한 질병언어 소통사례집(2020)』을 출간했고, 2021년 통일부 하나원 및 고양시와 공동으로『진료실에서 만난 북한이탈주민(2021)』을 발간한 바 있다.

국립암센터 서홍관 원장은 “분단 77년, 우리 민족이 남한과 북한으로 갈린 뒤 남과 북의 언어는 크게 이질화됐으며 특히, 암 관련 분야를 비롯한 의료 전문 용어의 이질화로 인해 남북한 의료진 사이의 소통과 환자와의 소통 어려움으로 분단의 고통이 배가되는 안타까운 상황이 발생해왔다”라며 “앞으로도 지자체인 고양시의 행정 지원을 바탕으로 북한이탈주민 대상 다양한 맞춤형 지원 사업과 남북 보건의료 분야의 지속적인 협력 강화가 이뤄지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이번『남북한 암용어사전』은 온라인 서점과 국립암센터 내에서 판매된다.

한편, 국가 암 전문기관인 국립암센터는 암 진단 및 치료 등에 대한 경험을 나누고 보건의료기반 남북협력사업에서 적극적 대안을 모색하기 위해 지난 2020년 6월 고양시와 평화의료센터를 개소해 보건의료기반 남북협력사업을 지속적으로 수행해왔다.
뒤로월간암 2023년 1월호
추천 컨텐츠 AD